시원한 매운탕이 최고인, 신대방역 무난한 횟집 강나루수산,

2013. 6. 10. 10:29나가 먹는 이야기/서울에서 먹었당

728x90
반응형


이번에는 간만에 후기를 남겨보는 횟집 이야기입니다.

신대방역에 가면 보통 닭꼬치로 시작을 하는데, 

이날은 회가 먹고 싶다는 동생놈들 때문에 근처에 있는 이곳 나루수산을 가보았습니다.



전체적인 느낌은 그냥.... 보통 동네횟집.

요 근처에 다른 횟집이 없어서, 그나마 회를 먹고 싶으면 이곳을 오게됩니다.

좀더 내려가면 있긴하지만, 귀차니즘과 함께 지하철역 바로 앞에 있다는 메리트가 있네요. 허허



위치는 신대방 전철역 2번출구에서 길 건너 우측으로 조금만 가면 있습니다.



요런 모습이 보입니다.

오후 3시부터 새벽3시까지 영업인데, 나름 피크타임인데 별로 사람은 없었네요 ㅎㅎ.



대략 요런 메뉴판~!

3명이었는데, 적당하게 광어+우럭을 주문하였습니다.`



무난한 기본 안주 ㅎㅎ



걍 평범한 셋~



계란탕과 전도 나오는데, 요녀석은 꽤 마음에 들었네요. ㅋ

소주한잔에 계란탕 홀딱홀딱~



그리고 소주 몇잔 홀짝이다보니 나온 광어+우럭;;

인터넷으로 찾아보고 기대를 조금 하고가서 그런지 좀 실망 ㅠ.ㅜ


뭐, 회쪽은 잘 모르지만서도, 딱히 제가 먹어본 괜찮은 곳들에 비하면 중타정도.

기대를 너무해서 그래 흙;


그래도 뭐, 저 가격대에 소주한잔 들이키기에는 무난합니다. ㅎㅎ

회는 그냥 그랬는데, 매운탕은 괜찮았어요.



간만에 먹은 회라 나름 소주안주로 훌떡~



자, 한점 드셔보시죠 ㅋ



초장으로 갈까 간장으로갈까 고민하는 녀석 ㅋㅋ



요렇게 한입 넣어도 맛있습니다.~



회가 금방 없어져서 시킨 매운탕!

다른 아해들도 매운탕 국물 참 마음에 든다고 합니다.


얼큰 시원한게 마무리로 딱 :)



뜨끈한 국물에 소주도 참 좋죠.

오래만에 보는 동생들인지라 즐겁게 한잔 마셨습니다. :)



요런 살들 발라먹는 재미도 놓칠순 없죠 ㅋ



뭐, 이렇게 무난하게 술자리를 가졌네요.

신대방역에서 회에 술한잔 하자고 한다면 추천해봅니다.

(사실상 여기밖에 없고 좀더 신림쪽으로 들어가면 조개구이집이 있긴있네요 ㅎㅎ)


고럼 즐거운 한주 되시길!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