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FC] 신메뉴 마늘빵 치킨, 사실 빵은 없음.....

2019. 10. 28. 09:10사다 먹는 이야기/햄버거, 치킨, 피자 신메뉴

728x90
반응형

이번 후기는 KFC의 최신메뉴인 마늘빵 치킨 후기입니다.

패스트 푸드 신메뉴들은 항상 챙겨 먹는 편인데, 이번에도 당연히 먹어봤습니다.

 

일단 뭐 이벤트로 잠깐 나온 치킨으로 한~두달 판매하다가 바뀔 것으로 예상 ㅎㅎ.

마늘빵 컨셉으로 마늘과 버터 그리고 치킨의 조합입니다.

 

걍 한입 물어보면, 아 이래서 마늘빵 치킨이구나... 란 말이 저절로 나옵니다;;

기억에 남는건 사실 마늘보다 버터~!

버터 향이 아주 넘치고 넘쳐서 느끼.

 

요약하자면,

분명 이번에는 맛있게 먹었는데, 뭔가 또 사먹고 싶지는 않은 맛!

아무튼, 한번 먹어볼만한 정도입니다!!

 

이날은 마늘빵 치킨 2개랑! 또다른 신메뉴인 그레이비 포테이토 타르트도 사왔네요.

그레이비 포테이토 타르트는 에그 대신에 메쉬포테이토가 들고, 아래쪽에 시크릿 소스가 들어 있습니다.

 

뭐, 궁금해서 먹어보긴했는데, 포테이토가 꽤나 어색하기도 하고, 에그보다 별로였다는 후기!!

(그래도 새로운거라 신선했었네요.)

 

KFC 신메뉴 소개 이미지

 

든든하게 포장해왔습니다. ㅋㅋ
요렇게 보니까 좀 많아보이긴 하지만... 실제로는 별로 안됨!!
요게 그레이비 포테이토 타르트! 안에는 메쉬포테이토 가득
안에는 특제소스. 메시포테이토가 부드럽긴하고, 간식으로는 괜찮을 것 같습니다!
요즘 맥주안주로  KFC 닭똥집 최애반찬 됨!! ㅋ
요게 바로 논란(?)의 마늘빵 치킨. 마늘빵은 없습니다. 마늘과 버터만이 남아 있을뿐 ㅋ
반들반들한게 버터!! 느끼한 맛을 잔뜩 느끼실 수 있습니다. ㅎㅎ
생각해보니 버거들은 많이 잘라봤는데, 치킨은 안잘라봐서 요렇게 잘라봄. 별의미 없구나... 두툼한 살이지만, 양념 찍어 먹으면 굿!

 

 

결론은 그냥 이냥저냥 지나가는 메뉴!!

고정 메뉴로 살아남긴 그름 ㅋ

 

※ 그에 비해 갓양념은 제대로 자리잡은 듯 싶네요 ㅎㅎ. (사실 저도 가끔 생각나긴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