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 편스토랑 1등 제품, 이연복도 칭찬한 이경규의 마장면 도전~

2019. 11. 28. 08:45사다 먹는 이야기/편의점, 마트 신메뉴

편스토랑이란 프로그램을 가끔 보긴하는데,

누가 우승했는지는 모르고 있다가 다른분들 후기를 보고서야 알았습니다.

이경규의 마장면이 1등을 했더라구요~!

 

나오자마자 완판이라고 하던데, 편의점을 떠돌다가 도전해본 메뉴!

※ 10일만에 50만개나 팔렸다고 카더라

 

마장면, 불티…10일만에 50만개 신기록

CU가 개그맨 이경규와 손잡고 개발한 중화풍 비빔면 마장면이 불티나게 팔리고 있다. 26일 CU에 따르면 지난 16일 출시된 마장면은 출시 10일 만에 50만 개가 팔렸다. 마장면은 출시 첫 날부터 5만개 이상 팔리는 등 ‘대박’ 조짐을 보였다. 이미 일평균 기준으로는 2015년 CU 백종원 도시락의 기록을 깨며 역대 최대 판매량을 달성했다. 인스타그램에도 5000여개에 시식 후기가 올라오는 등 인기가 식을 줄 모른다.이경규가 개발한 마장면은...

biz.heraldcorp.com

퇴근후, 편의점 들렸다가 딱 1개 나와 있어서 바로 집어왔습니다. ㅎㅎ

한밤중에 야식으로 호로록~!

 

KBS 편스토랑 1대 후보들!!

사실 방송을 보면 다 맛있어는 보이는데,

편의점 메뉴로 적당해 보이는건 마장면밖에 없는게 팩트 ㅎㅎ

나머지는 비슷한게 이미 많고, 먹더조이는... 맛없어보임.

아무래도 편의점 특성상 다수의 대상을 타깃으로 해야하는 제품이니 말이죠.

 

살짝 생소하면서도 익숙한 마장면이 1위에 어울려 보이긴 합니다.

거기다가 이경규씨는 이미 꼬꼬면의 대중화 및 인기 1등공신이었으니,

한번쯤은 기대해볼만한 메뉴죠 ㅋ.

 

저도 그 기대감에 대박 기원 도전!

저렴한 가격대는 아니고, 좀 고급화된 제품이긴 합니다.

 

땅콩소스에 비벼먹는 대만식 면요리인데,

방송 내에서도 이연복님이 자기도 이걸 팔까 말까 고민했었다는 메뉴!

 

대만을 안가봐서 원래 마장면을 먹어보지는 못했지만,

그 자체로 느껴지는 맛에 중점을 두었습니다. ㅎㅎ


- 사실 호불호가 크게 갈릴수밖에 없는게,

  > 땅콩소스와 오이라는 메뉴 자체가 호불호가 큼.

 

- 가격이 비싼대신 오이도 싱싱하고 면상태도 좋고 양도 많음. 근데 비싼게 함정;;

  > 비싼 가격만큼 재료가 좋지만, 그정도의 사먹을만한 메리트가 있는지는 의문.

 

제가 원래 땅콩소스와 오이를 즐겨먹지는 않지만, (특이 오이는 좀 싫어함)

일단 두개의 재료를 예상했던 맛보다는 비벼서 먹어보니 훨씬 괜찮았습니다.

 

근데 몇 입 먹기에는 괜찮은것 같은데,

양이 많아서 먹다보면.... 다 먹기전에 질려버리는 현상이 발생;; (??)

 

남길뻔 하다가 겨우 다 먹었네요 ㅎㅎ

(맛없어서 남기는게 아니라 먹다보면 이상하게 좀 질리는 느낌;;)

 

면식감은 특이하고 괜찮은데, 소스는 색깔이 조금 기분이 애매해 지니 조심 ㅋㅋ

(갈색이라 기분좋은 소스색은 아님;; - 생각하지 말자!)

 

특이하고, 참신한데.....

가장 큰 문제는 이 가격에 이 맛을 느끼기 위해 다시 사서 먹고 싶지는 않음.

※ 결국 대중성이 떨어진다는 이야기 ㅋ


자, 그러면 눈으로 한번 먹어봅시다~!

 

가격은 3,200원 (도시락 급). 그래도 판매수익금 일부는 결식아동 지원사업에 사용된다니!!! (일부가 좀 걸리긴 함 ㅋㅋ)
위에 그림을 걷어내면 요렇게 되어 있습니다. 심플하게 마장면 소스와 젓가락!
플라스틱 덮게를 걷어내면, 요렇게 면발과 상큼한 오이가 있습니다.
쭈욱쭈욱!
마장면 소스를 일단 뿌려줍시다..... 색깔이 조금 그러함;;;;;   ............ 먹어야되는데;;;
뭔가 조리법이 친절하게 안써있어서;;;; 인터넷으로 찾아봄. 전자렌지로 살짝 데워주면 된다고 합니다. ㅋ 여기 조그마하고 밝게 써있네요~! ㅋ 집에서 한 45초 정도 돌리면 괜찮더라구요. 마장면 소스 구성을 보면 참깨, 설탕, 동치미농축액(??), 땅콩버터로 구성되어 있군요!!
맛나게 비벼줍시다~ 쉐킷!
완성. 먹다보면 김치가 너무 땡겨서....
알타리를 꺼내석 냠냠!

밤에 먹고 결국에는 늦게자버렸네요.

그것은 배부름에 발버둥치기 위한 직장인의 몸부림!!

 

소스 맛과 구성을 보면, 땅콩보다 들깨쪽 향이 좀더 나면 괜찮을 것 같다는 생각을 잠깐 해봤네요 ㅎㅎ.

오이상태 보면 꽤나 신경써준것 같긴한데, 면 치고 3,200원은 좀 많이 부담;;

 

 

 

 

과연 편스토랑 두번째 메뉴는 어떤것이 출시될 것인지 벌써부터 매우 기대되네요.

아마도 첫번째가 면이었으니, 다른 장르가 아닐까 조심스레 추측! 개인적으로 술안주였으면 좋겠네요~

금요일 밤 9시 45분 KBS2니 참고하세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