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은 양파로 만드는 머그컵 양파스프~~! 첫 도전

2020. 3. 5. 08:00만들어 먹는 이야기

이번 후기는 집에서 만들어본 양파스프입니다!

요즘 코로나19 극복 x 남은 재료 처리 프로젝트를 진행중인데,

뭐, 할까 고민하다가 도전해본 간단 요리!!

 

바로 양파스프입니다!!!

 

언젠가 주말에 간식으로 도전해봤네요 ㅎㅎ.

남은 양파와 바게트를 먹기위해 만들어봤습니다~

 

사실...

밖에서 양파스프를 안먹어봐서 제대로 만들어진건지 알수 없다는게 함정...

그래도 양파를 워낙 좋아하기에 시도해봤네요 ㅋ.

 

생각보다 비쥬얼이 조금 상태가 안좋긴한데,

맛은 꽤나 괜찮았습니다.

>> 양파가 좀 타서.. 비쥬얼상태가 망 ㅠ.ㅜ

 

예전에 백종원의 요리비책에서 양파 케러멜라이징해서 활용하는 것들이 나왔는데, 

이제야 처음으로 케러멜라이징이란걸 해봤네요.

 

이게 걍 양파 1시간동안 불조절하면서 볶는건데....

은근 빡쎄요;;;

1시간동안 볶는다는게 보통 정성이 아니면 힘들더라구요;;;

 

한 40분정도 볶았는데,

그것도 힘들어서 10분 볶다가 조금 쉬다가 다시 볶고를 반복하다가;;;

어느 순간에 특정 부분이 타버리고....

타다보니 전체적으로 탄게 묻어버리고 이런 악순환이 ㅋㅋ

 

걍 버릴까하다가 스프로 만들어 먹었는데, 맛이 그럴싸해서 걍 먹어봤습니다!

일단 맛은 합격!!

 


요리재료

필수 : 양파, 버터

선택 : 바게트, 치즈

 

 


요리시작

 

필요한건 요거 두개정도! ㅎㅎ 1인분 기준 양파 1개 정도
양파를 썰어줍시다. 어차피 이정도로 썰어도 나중에는 다 뭉게짐.
버터는 적당히 요정도!
버터를 스르륵 녹여주고~
양파 투핫!!
조금씩 물기가 빠지면서 흐물흐물해집니다.
요정도부터 불도 좀 줄이고 타지않게 주의!!! 식용유 좀 더 넣어줘도 됨
딴짓하다가 살짝살짝 탔는데, 색깔이 그럴싸해짐.
엇... 약불로 했는데, 잠깐 방심한사이에 탄 부분이 다 묻음 ㅠ.ㅜ; 다탄게 아니라 살짝 탄부분이 묻어서 퍼짐 ㅋㅋ
버릴까 고민하다가, 처음해보는건데 걍 가즈아! (맛은 봐야지 싶어서리 ㅋㅋ) 물좀 넣고 끓여줍시다.
끓이다보니 황색 비쥬얼이 똬악! 올 조금 그럴싸해짐. (인터넷으로 찾아본것과 ㅎㅎ)
팍팍 끓여서 쫄면 완성!
요런 느낌. 한입 먹어봤는데, 맛있다!! 단맛 퍼진 양파 맛. 그럴싸하게 머그컵에 담아봄!
남은 바게크를 살짝 올려주고요~
모짜렐라 치즈를 덕지덕지!
전자레인지에 돌리면, 황색이 살짝 커피색으로 바뀌면서 그럴싸해지네요 ㅋㅋ. 치즈때문에 단짠되서 더 맛남!
마지막 파슬릴를 올리면 끝!! - 아.. 파슬리좀 신선한거 쓰고 싶네... 냉동시켜놓은 오래된게 아직 많아서 ㅠ.ㅜ
요렇게 한입 떠먹으면 단짠단짠 양파스프 완성! 이거 바게트랑 먹으니 꽤 괜찮더라구요.

실패작인데도 불구하고 맛있었네요 ㅎㅎ.

하지만... 다음에 또 하라고 하면 조금 망설여 질 것 같습니다.;

 

1시간동안 볶는게 정말 일이거든요 ㅋㅋ.

나중에 2~3인분 할때 대량으로나 볶아 봐야겠네요~!

아니면 백종원 요리비책의 만능양파볶음 대작전 처럼, 미리 대량 볶은다음에 얼려놓아야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