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원 칼칼한 국물에 두툼한 고등어살, 고등어무조림! (2인분)

2021. 5. 27. 08:40만들어 먹는 이야기

728x90
반응형

최근에 무가 냉장고 공간을 차지하고 있어서 뭐랑먹을까 고민하다가 고등어무조림을 하기로 결심했습니다.

이마트가서 고등어를 생물로 하나 사와서 저녁으로 해먹었네요 ㅎㅎ.

 

집에 있는 재료들을 긁어모아서 했는데,

와이프 만족도도 꽤 높아서 기록으로 남겨봤습니다~

 

무를 아래에 깔고 고등어를 올린후, 양파랑 파등을 올리고 양념장을 넣으면 끝!

확실히 생물고등어 사다가 먹으니까 진짜 맛있더라구요.

 

어렸을때 할머님께서는 무랑 감자랑 바꿔가면서 해주셨어요.

그때는 감자가 더 맛있었는데, 나이먹고 요리도 직접해보다보니 무가 최고더라구요 ㅎㅎ.

 

재료는 

무, 양파, 파, 마늘, 고등어 끝~

 

양념장은

고춧가루 4큰술 / 간장 4큰술 / 마늘 1큰술 / 설탕 1큰술 / 된장 1큰술 / 들기름 2큰술 입니다!

재료 다 넣고 양념장 넣고 푹푹 졸여주면 되는 심플한 요리입니다~.

 

자, 그럼 사진으로 맛나보시죠!

 

요렇게 메인 재료를 준비! 무가 좀 오래되긴했는데, 잘 깍아주고 사용하면 오래되도 시원한맛 잘 나오더라구요~
무를 먼저 요렇게 깔아주시구요~
생물 고등어를 올려줍시다. 핏물 물로 한번 씻어주시는거 잊지마시구요~
양파를 후드득~
파들도 올려줍시다~
고등어가 반이상 잠길정도로 물을 올려주세요. 어차피 졸이면 되니까 걱정 ㄴㄴ
간하기 전에 백종원식으로 설탕을 1T 넣어줍시다. 다른 간이 잘 베이게 해준다고 해요.
생선 비린내를 줄이기 위해 된장 1T
들기름 2T를 올려줍니다.
한국인이면 어떤 요리든 마늘 1T는 필수죠 ㅋ
그리고 고춧가루는 4~5T (2인기준 고등어 1마리)
간장은 고춧가루랑 동일한 비율! 4~5T
이제 끓여주시면 됩니다~
가즈아~
뭔가 살짝 부족한 느낌이 들어 냉장고에 남아 있는 청경채를 넣어봤는데 좋은 선택이었습니다. ㅋ 김치 안넣어서 대신 요거 넣었는데 간도 잘 베이고 먹기에도 좋더라구요.
그럴싸한 무조림 비쥬얼이 나오기 시작하네요 ㅎㅎ
원하는 조림 상태로 계속 끓여줍시다!!
요정도면 완성~!
마트에서 사온 실한 고등어!!!
속살은 양념 찍어먹으면 존맛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