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림자

2009. 11. 25. 02:10일기장 : 그냥 그렇다고


항상 나를 따라다니는 그림자.
나는 그림자가 싫다.
나도 싫은데 그림자까지 좋을리 없지... 흙

오늘 하루만해도 참 많은 일들이 있었군요.
좋은 일 2가지, 나쁜일 2가지.

나쁜 일도 좋은일로 다가왔으면 좋을텐데,

뭐 4전 2승 2패면 적당하군요 ㅋ
다들 즐거운 한주 시작하고 계신가요!
이번주도 다들 힘내자구요 ㅎ.

전 교육받으러 수원쪽에 내려왔는데, 시간이 빨리가네요. 벌써 수요일 ㅠ.ㅜ;


※ 덧, 선덕여왕 요즘 너무 재미있어요. 집에 늦게 들어와서 매번 아프리카로 다보고 자는군요 ㅎ
    수원에 [박지성 길] 이란 곳이 있더군요. 사진좀 남기고 싶었는데,
     6시가 넘으면 밤이 금새 찾아와서 사진찍을 맛이 안나는군요 흙~~!

'일기장 : 그냥 그렇다고'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09년 마지막 날이군요.  (10) 2009.12.31
준비 그리고 안정  (24) 2009.12.01
그림자  (20) 2009.11.25
하루라는 시간은 참 짧군요.  (26) 2009.11.18
조만간 뭐하나 지르기로 결심했습니다.  (13) 2009.11.09
비가 주르륵.  (19) 2009.1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