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거직딩의 든든한 짤

2016. 3. 10. 18:43일기장 : 그냥 그렇다고


음, 이번 설에 집에서 가져온 독거직딩 반찬들.

요렇게 있으니 넉넉하구만, 물론 한달이 지난 지금 다먹어치웠지만 말이다. 아하하




아아, 3월이다.


오늘은 휴가.

집에서 요양중 ㅋ


시간은 멍하니 있는 시간에 비례해서 흐르는구나..

뭔가 Output있는 활동을 해야겠다.!

'일기장 : 그냥 그렇다고'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6년 벚꽃  (0) 2016.04.24
수원 탕 특집 거의 완료중  (0) 2016.03.28
독거직딩의 든든한 짤  (0) 2016.03.10
2016년 1/4가 지남;;  (0) 2016.03.01
1년전 벚꽃  (0) 2016.02.24
잡채, 잡잡채  (0) 2016.01.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