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 가을이 언제 지나갔지?

2013. 11. 21. 02:05일기장 : 그냥 그렇다고

728x90
반응형



헉... 어떻게 하루살이 회사 생활을 하다보니 벌써 11월 말..

2013년도 이렇게 끝나버리네요.


벽에 붙여놓았던 이번년도에 해야할 것들!!

한 반정도밖에 못이룬거 같네요 ㅠ.ㅜ;


이놈의 은 있었는지도 모르게 훅 가버렸습니다.

최근 어느날 토요일 출근을 하면서.... 처음본 단풍.

그리고 지금은 가을이라기에는 너무 추워져버린;;


아무튼 이번년도 가을은 기별도 없이 떠나버렸네요.

저만 이렇게 느낀건지....

걍 이번년도 가을이라는 시기가 애매했는지 모르겠네요.


후우 겨울이라.... 추워서 어떻게 버티지 흙흙.

하지만 전 해외에서 12월 달을 보낼 듯 하군요. ㅋ


포스팅 밀리지 않도록 깨작깨작 평일 저녁에 작성중입니다.

수기행 기대하세요 ㅎㅎ.

한달정도 발행될듯 합니다. :)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