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거직딩!! 혼자사는 이야기 시작!

2014.05.04 13:41잡다한 이야기들/이것저것 잡다한 것



대략 요런 조그마한 으로 이사를 왔습니다.

집에서 직장이랑 너무 멀어서 고민하다가, 이제서야 조그마한 집을 로 마련했네요 ㅠ.ㅜ

(일주일 동안 발품 팔아서 돌아다녔었죠~.)


이제 새로운 노예로 등급이로군요 허허.


처음으로 완전 독립하여 살고 있는데, 재미있습니다.

좁은 공간에 이것저것 물건 사다가 배치하는 것도 재미있고,

휴일에 빨래하고 널리는 것도.... 방청소하는 것도...


적어도 아직까지는 재미있단 말이죠 ㅎㅎ.


그래서 요 자리에는 이제부터 저의 취생활 이야기가 시작됩니다.!!

뭐, 먹어본 집 블로거 답게

먹는 이야기도 많이 나올 것 같고, 마트쇼핑 이야기, 꿀 아이템 이야기 등등등을 올릴 것 같네요 ㅋ



사진 화질은 포기하고,

지금쓰고 있는 노트3로 편하게 올려볼려고 합니다.~!

포스팅이란게 올릴때 할일이 많으면 밀리고 귀찮아지는 법이더군요.


심플하고 간단하게 올릴 수 있는 포스팅 위주로 해보려고 합니다. ㅎㅎ



가끔 들리셔서 혼자사는 이야기를 들어주셔요. ㅋ



사실 혼자산다는게, 요렇게 콘크리트 위에 혼자있는 듯한 느낌인데;;;

뭐, 그렇단 말이죠 ㅋ



어렸을 때 요 만화를 정말 재미있게본 기억이 나요.

이렇게 사람들과 사는걸 꿈꾸기도 했는데, 음 현실은 그렇지만도 않네요.

한달이 지났는데, 같은 층 사람들을 한번도 본적이 없네요. ;;




아, 그리고 요건 왠지 자취 이야기라 아이콘으로 만들어본 녀석 ㅋ.

고무장갑과 빗자루 입니다. ㅎㅎ

자취하면 떠오르는게 청소정도? 아이콘으로 표시할 수 있는게 저로써는 제한적 ㅠ.ㅜ






연휴인데 다들 즐거운 시간보내고 계시겠죠??




딩! 여전히 혼자서도 즐겁게 살고 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