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찬이 맛깔스러운 재래식 숯불갈비집 천지연 - 갈비탕

2019.03.15 08:30신럭키 프로젝트/수원 탕 특집


이번에 소개시켜드릴 곳은 수원의 숯불갈비 집중의 하나인 지연 이란 곳입니다.

곡반정동 쪽에는 딱히 갈만한 갈비집이 여기 밖에 없더군요.

거리상으로는 꽤나 멀리 있는 곳이지만, 제가 은근히 자주 가는 곳입니다.


그나마 걸어갈만 하거든요 ㅠ.ㅜ

그리고 여기만의 특별한 매력이 있기 때문에 감기 걸린날 아점저 로 한끼 든든하게 먹으러 들리는 곳입니다. ㅎㅎ


여기 갈비탕맛은 그냥 중간정도 되겠네요.

하지만 자주 가는 이유는 반찬들이 정말 끝내준다는 것.

일단 사진으로 만나보시죠 :)



건물은 위처럼 꽤나 간지나는 단층 건물입니다.

안에 들어가면, 대장금에 나오는 장금이 옷들을 입고 있어서 꽤 멋들어집니다.


이거 혼자가서 갈비탕 하나 먹고와도 될까 걱정될 정도 ㅋㅋ

그래도 꽤 친절합니다.


<2016년 작성글인데, 까먹고 이제서야 발행을 하게 되었네요.....이점 참고 부탁드려요>



여기 뒤쪽은 벌판이라 나름 분위기도 좋습니다.

주차하기에도 넓고 편해요!!


그리고 기다리다 나온 갈비탕!



두둥, 대략 이러한 모습.

일반 갈비탕처럼 안에 갈비랑, 당면이랑 대추랑 파들이 들어 있습니다.


유명한 갈비집들의 갈비탕과는 다른점은 무가 들어 있다는 것.

뭐, 이게 뭐 어떠냐하고 말하는 사람도 있겠지만,

진짜 갈비탕 제대로 하는 곳은 갈비탕에 무가 안들어 있습니다.

탕을 끓일때 무를 안넣는건 아닌데, 고기 향을 없애려고 끓일때 넣고 빼는 거지 나올때는 다 건져서 나옵니다. 

(실제 수원 유명하다는 갈비탕집은 다 그러함. 걍 동네 프렌차이즈 갈비탕집이나.... 대충 무랑 이것저것 넣고 끓여서 나옴)


뭐, 개인적으로 무국도 좋아해서리 요렇게 무랑 후추가루 조금 넣어 나오는 것도 시원하고 좋다마는,

정통 갈비탕은 아니랄까...

※ 감기걸렸을때 먹을때는 파랑 무가 있어서 시원하고 좋긴합니다. ㅎㅎ


제가 여기 장점을 강조하고 싶은건 갈비탕보다는 반찬인지라, 뭐;;

그래도 반찬이 갈비탕을 뛰어넘을 정도라!!!


일단 움짤 하나!



으어어, 이게 바로 제가 극찬하는 반찬.

저기 뒤쪽은 낙지젓갈인데 밥도둑!! 완전 맛있습니다.

그리고 아래 왼쪽은 나물인데, 요 두개랑 밥만 먹어도 돈주고 올껍니다. 저는요 ㅋ



얼큰한걸 좋아하시는 분을 위한 다대기와 후추!!

(저는 갈비탕의 국물맛 자체를 존중하는 편이라 왠만하면 안넣습니다. ㅎㅎ. 굳이 넣는다면 국물맛좀 보다가 마지막에 넣어먹죠 하하.)



으어, 감기기운이 있어서 뜨끈한 국물을 먹느라 속이 다 보이네요 ㅋㅋ.


갈비 고기질도 나쁘지 않습니다.

이것도 개인취향이긴한데, 갈비에 살짝 소금찍어 먹는 것도 좋습니다.



후후 갈비 한점 찍어봤습니다.

국물맛만 좀 아쉽지 고기질은 좋습니다.!


가격대는 만원부근이었는데, (가물가물) 비싼편.

그래도 반찬과 갈비 질이 괜찮아서 찾아가게되는 곳입니다.


그리고 직원분들이 너무너무 친절해서 좋다는 점도 있네요.



그리고 마지막에는 호박차!! 도 나옵니다.

마무리하기에 딱 좋은 살짝 달짝지근하나 깔끔한 맛!! 후후.



가격대는 좀 하지만, 양은 역시나 많아서 아주아주 든든합니다.

충분히 만족한 곳.


아마 제 기억에 남는 수원 갈비탕 투어 5위 안에는 들것 같습니다. :)



여기 나중에 총무를 잘 꼬셔서 회식으로 한번 와볼 예정입니다.

그때 소갈비 리뷰도 한번 해볼께요~

1 2 3 4 5 6 7 8 9 ···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