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 전라도에서 탑찍고 서울온 쌍교숯불갈비집~!

2019. 11. 20. 09:10나가 먹는 이야기/서울에서 먹었당

728x90
반응형

이번 후기는 쌍교숯불갈비집 입니다.

저는 처음 방문이었는데, 생긴지 얼마 안된 듯! (요 지점이 생긴지...)

 

가게 입구에 아래 사진처럼, 전라도에서 탑찍고 서울탑찍으러 올라왔다고 합니다. ㅎ

본점 찾아보니, 전라남도 담양이 본점이더라구요.

후기들 찾아보니 본점이랑 이곳 서울금천점이랑 메뉴는 동일하더라구요.

저희는 가족모임으로 찾았습니다.!

 

아래 사진이 전부 쌍교숯불갈비 집 건물은 아니고 1층 사용중이네요.

크기는 엄청 크고 바로 옆에 (사진 왼쪽) 주차장도 크게 있습니다. - 가게전용이아니라 공동사용. 주차권 끊어주심

 

이곳 특별한건 넓은 공간으로 가족모임에도 좋다는 것도 있지만,

아마 최대의 장점은 고기 냄새가 훨씬 덜난다는 사실.

고기가 다 조리되서 와서 잘라주기만 하는데, 덕분에 고기냄새가 몸에 벨일은 거의 없네요 ㅎㅎ

완전 깔끔하고, 단체 모임하기에 좋겠더라구요!!

 

저희는 돼지갈비 / 매운돼지갈비 / 돼지떡갈비 / 물-비-냉면을 먹었습니다.

 

위치는 차로 오기에는 편하고, 주차도 넉넉합니다! (근처 결혼식 타이밍만 겹치지 않는다면;;; ㄷㄷ)

메뉴판 먼저 보시죠~!

소갈비는 양념 밖에 없죠?! 이런곳에서는 돼지갈비를 꼭 드세요^^ 나름 떡갈비도 주무기!
숙성이나 육즙 온도 등 세심한 수치가 ㄷㄷ
요게 기본 셋팅!! 이것저것 고기랑 같이 먹을 찬들! 야채 / 채소 위주!! 하나씩 다 싸먹으면 맛남!!
요게 대략 3인분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많다면 많고 적으면 적은데, 남자 3은 부족할듯?! (아래는 다 뼈임)
캬 맥주를 빼먹을 수 없쥬!
차패와 함께 돼지갈비 한쌈!
요건 매운돼지갈비인데, 아이들 먹기에는 조금 버겁습니다. 자극적인 맛! 맵고 짠!
요것도 양념돼지갈비. 깻잎싸먹기 딱이었습니다. ㅎ
걍 돼지갈비! 미역에 한쌈!
마지막에 좀 아쉬워서 주문한 떡갈비 1인분! (가운데 3덩이!!) 떡갈비도 은근 맛남. 맥주안주로 괜찮음요 ㅎㅎ
후식은 비빔냉면! 클로렐라 면!!!
물냉면. 고기집 치고 냉면 맛 괜찮았더랬지요~! 전 양념 맛나게 먹었습니다. ㅋ
후식까지 짠~!

대략 8명 정도 (소인1 포함)가 18만원정도 나온 것 같습니다.

시설이 너무나 깔끔해서 가족모임하기에 딱 좋았던 것 같네요 ㅎㅎ

 

속마음 : 명륜지사갈비나 가보고 싶은데, 거긴 언제가보지 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