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까스집의 재미있는 이벤트!! 신대방삼거리역 "온누리에 돈까스"

2010. 3. 9. 22:11나가 먹는 이야기/서울에서 먹었당

728x90
반응형


이번에 소개해드릴 음식점은 돈까스 음식점 입니다.
일단 이곳은 저도 인터넷으로 알게되었는데, 마침 동네라서(동네라고 하기에는 좀 많이 걸어야하지만 ^_^) 직접 가보았습니다.

일단 무엇때문에 유명하느냐 하면,
여기서 재미있는 이벤트를 하기 때문입니다.

그 이벤트는 대왕돈까스 or 매운 양념 돈까스에 도전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20분 내로 나오는 돈까스를 다 먹으면 돈을 받지 않고, 못먹으면 7,000원을 내는 이벤트 입니다.

그럼 일단 도전할려면 어느만큼의 돈까스를 먹어야하는 지 궁금하시죠?
음식점 싸이월드 미니홈피에 가서 사진을 하나 퍼왔습니다.


사진 보시고, 보통 조금 먹는다는 사람이면, 어 저거 충분히 먹을 것 같은데?
라고 생각하시겠죠. 근데 막상 다녀온 사람이나 실패한 사람들을 보면 그 숫자가 많지 않습니다.
사진말고 실물을 먹으러 갔다가 한번 봤는데, 진짜 크더군요.

거기다가 저기에 보이는 무식하리만큼 많은 밥도 꽤나 압박이라고 하더군요. (도전하셨던 분들 왈 ^_^)


요건 아는 형님이 보여준 사진인데, 요건 양이 더 많아보이네요. ㅋ 도전 사진!

어떤 학생의 생생한 후기 : http://blog.naver.com/pwd1021?Redirect=Log&logNo=90080588024
(요기 가보시면 재미있고 생생한 어떤 학생의 후기를 볼 수 있습니다. ㅋ)

이곳이 얼마나 장사가 잘되냐 하면,
조금 늦은 저녁식사시간 이곳을 지나가다가 사진을 한장 찍었습니다.


사람들이 기다리는게 보이시나요? ㅋ
도전하는 사람보다는 도전하는거 구경하면서 먹으려는 사람이 더 많은 듯 합니다.^_^

이 돈까스집이 유명한 이유가 하나 더 있는데, 그것은 싼 가격!


2,500원이나 3,500원치고는 꽤나 고급스럽게 잘 나옵니다.
이제 이 아래로 제가 소개하는 글은 도전기가 아니라, 가격대 성능비 최고인 돈까스들입니다. ^_^
전 아직 도전하지 않고, 다음에 정말 날잡아서 한번 도전해 보려고 합니다.~ 그때는 정말 찐하게 포스팅해볼께요 ㅋㅋ


안에 사진들을 보시면, 성공한 분들의 사진을 볼 수 있습니다.!
자세히 보시면 여자도 2분 있는 듯 했습니다.

요거 보고 느낀건
살찌고 덩치있다고 많이 먹는건 전혀 연관관계가 없다는 것!.
정작 빠른 시간안에 많이 드신 분은 정말 마르신 분이시더라구요. 기록이 7분대였던 것 같은데 대단!!

온누리에 돈까스 미니홈피 : http://www.cyworld.com/8238589
(여기가시면 도전한사람 및 성공한 사람 사진들을 볼 수 있어요 ㅎ)

※ 네이버에서 온누리에 돈까스 를 치시면, 인터넷상에서 그 인기를 실감할 수 있습니다. ㅎ


자세히 보시면 2가지 도전 종목에 대한 경고문이 적혀있습니다. ㅋ
근데 매운 양념은 진짜 우유 가지고 오시더라구요.
저희는 그냥 돈까스 먹었는데, 도전하는 것 구경하는 것도 재미가 솔솔합니다.

시킨 메뉴는 양념돈까스/치즈돈까스/모듬돈까스 입니다.


요건 양념 돈까스!! (3,500원)
맛은 마치 양념치킨 먹는 듯한 맛입니다.
처음에는 요거라면 도전해 볼만하겠는걸? 이라고 생각했지만,
도전할 수 있는 목록은 매운 양념돈까스이더군요.
요것도 꽤나 매콤했는데 말이죠 헐.


요건 모듬 돈까스(정식) 입니다! (3,500원)
생선까스와 함박스테이크, 돈까스로 이루어져있습니다.
개인적으로 생선까스는 정말 좋아하는데, 여기는 좀 아쉬웠습니다. ㅎ
그래도 가격대비 성능비는 단연 최고!!!


이녀석은 치즈돈까스 입니다. (3,500원)
말그대로 치즈가 들은 거죠~. 이건 꽤나 맛있게 먹은 듯합니다.


치즈 돈까스는 아무래도 치즈가 눈에 보여야 제맛이겠죠 ^_^~!!


마지막은 이글 첫번째 사진의 원본! 모듬 돈까스로 참 맛있게 잘라놓았죠 ^_^~~!
이날따라 정말 돈까스가 떙기는 날이었는데, (한 2달 전부터.....!)
정말 맛나고 적당하게 먹었습니다.
가격도 진짜 착하고, 배도 부르고 행복한 나날이었죠.

지금 당장은 도전 못하지만, 한 두달내로 꼭 한번 도전해볼 요량입니다.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