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백한 보쌈에 시원한 동동주, 주말 저녁이 즐겁다.!

2010. 6. 9. 13:00나가 먹는 이야기/서울에서 먹었당

728x90
반응형


음 어느날 늦은 저녁, 전날과 다음날의 그 애매한 사이.!
친구녀석과 [부침명가]라는 파전집을 갔습니다.

파전집에 가면 당연히 파전을 먹어야하는데 이상하게도 이날은 보쌈을 먹어봤습니다.
아마 다음 포스팅은 신풍역 유명하고 사람 빠글빠글한 파전 집을 소개시켜드릴 예정이긴합니다. ㅎㅎ
그때를 위해 일단 파전은 패스하고 ㅎㅎ. 보쌈 포스팅입니다.

근데 뭐 생각보다 아주 맛있지는 않았네요. ㅋ
제가 더 유명한 보쌈/족발집을 알아서 그런듯 싶습니다.! 고런건 후에 더 맛있는 사진으로 포스팅을 하도록 하죠.~

일단 이날은 시원한 동동주가 먹고 싶었습니다.


물기가 떨어져서 시원해보이기는 하는데 얼음을 안띄어 주더군요 ㅠ.ㅜ;
얼음이 생명인데 말이죠. 다음에는 정말 얼음 동동 떠있는 동동주 집을 파전과 함께 포스팅해보겠습니다. ㅋ


동동주 촛점이 않맞아서 젓가락을 하나 올려놓아 보았습니다.
동동주는 젓가락으로 휘이 저어주는 것이 생명이죠 ㅋ


요녀석들은 보쌈에 싸먹는 양념들!!
빨간색은 무장아치이고 왼쪽은 깻잎과 오른쪽은 배추입니다.~


걍 및 반찬들~!.
조금 반찬들이 다 짠 맛이 나서, 동동주보다는 소주나 막걸리를 먹을 껄 그랬군요 ㅎㅎ


기다리면서 동동주를 홀짝홀짝 마시다가 나온 보쌈입니다.
원래 보쌈은 적절한 비계와 하얀색이 포인트인데, 조금 색이 다르군요 ㅎㅎ.
조금 많이 익혀둔건지 색이 좀 다릅니다. (제가 잘 몰라서 그런 것일 수도 있죠~)

그래도 먹으면 기름기 없고, 담백합니다. 맛은 꽤나 깔끔합니다.
(하지만 전 약간 비계낀 하얀 보쌉을 생각했습니다.~)

이곳이 이상한게 아니라 원래 컨셉일 수도 있죠 ㅋ!
이렇게 나오는 걸 좋아하시는 분도 있겠죠~


요건 조금 가까이서 찍어보았습니다.
이야기하다 먹으니, 밑에 있는 물까지 다 졸아서 나중엔 완전 다 익어버린 느낌도 있었습니다. ㅋ



요것들은 다양한 쌈~ㅎ
먹다보니 다 꿀꺽하게 되는군요!!

혹시 동동주와 보쌈드시고 싶은 분은 눈으로 라도 드셔요 ^_^~!

이 곳은 보라매 공원 정문쪽에 있는 파전 집입니다.!
은근히 자주가게 되는데 이런저런 전들 가격이 매우 싸서 3명이서 동동주 전 먹으러 갈때 자주 갑니다. ㅎ
전 이 포인트인데 샷이 없어서 아쉽군요~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