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가 최고의 집!, Curry House 코코이찌방야 보라매점에서 즐기는 카레와 옴무!

2011. 11. 8. 09:05나가 먹는 이야기/서울에서 먹었당

728x90
반응형

이번에 다녀온 곳은 보라매 공원근처에 새로 생긴 코코이찌방야 라는 카레전문점입니다.
뭐, 새로생겼다고는 하는데... 제가 봐온지는 거진 1년정도는 된듯하네요. ㅋ

매번 지나가다가 어느날 친구녀석과 함께 가보게 되었습니다.
이찌방이라고 하면 1호점이라고도 하고 일번가라고도 하고 최고라는 의미로 쓰인다고 예전 뜻을 찾다가 본 기억이 스멀스멀 나는군요.~
이곳의 이름이 코코이찌방야인데~
코코는 코꼬.. 라고 여기라는 일본 말과 최고라는 의미이란 의미의 가 합쳐져서
[여기가 최고의 집]
이란 의미라고 합니다.


제가 본건 타임스퀘어점과 강남점인데, 어느날 갑자기 보라매쪽에도 생겼습니다. (꽤 되긴했죠 ㅎ)
좀 찾아보니, 1978년 나고야에 1호점을 오픈한 이래 세계 1,200여개 점이 있다고 합니다.

그럼 한번 같이 맛볼까요? ㅋ

카레전문점이 보통 그렇듯이 매운맛을 다양하게 선택이 가능하고, 여러가지 토핑들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요렇게 1辛에서 10辛까지 있더군요.
저는 3辛까지는 전혀 매운맛이 안느껴지고 한 5辛 부터 꽤나 매워질듯 합니다.
이번에는 3辛을 먹었는데, 다음에는 6辛에 도전해봐야겠습니다. ㅋ
뭐 개인차니 취향에 따라~~

보시면 밥의 양도 선택이 가능한테, 기본 300g에서 줄이냐 늘리냐에따라 가격이 다르더군요.
보통은 서비스로 밥은 더 주던데 여기는 이런 시스템!

 


그리고 토핑들은 이렇게 다양하게 준비되어 있습니다.
근데 토핑 다 먹어보고 싶다고 막 넣으면, 보통 가격이 8,000~9,000원 대에서 갑자기 13,000원대로 확올라가니 조심하시길 ㅋ.
토핑양도 은근히 든든히 나오니 보통 하나 정도 또는 두개정도가 적당할지도 모르겠네요.

저희는 뭘 먹을까하다가 친구는 추천메뉴였던, 
로스까스 치즈카레버섯크림오무를 골랐습니다.
전 이날 고기가 먹고 싶지 않아 버섯크림오무를 골랐는데 완전 만족. 맛도 느낌도 아주 괜찮았습니다. (가격만 빼면 ㅠ.ㅜ)
여기는 카레보다 오므라이스 류가 더 맛있다는 개인적인 생각 ;)


자자, 그럼 바로 들어가볼까요? ㅋ


"눈"으로 드셔보시기 전에 간단한 클릭한번(↑↑↑↑)으로 힘을 주세요. 더 맛있게 찾아오겠습니다.

   "코코이찌방야 보라매점"의 위치를 알려드릴께요~!


보라매 역에서 보라매공원 정문으로 가는 길 사이에 있습니다.
농심 앞 건물에 있어서 한눈에 보입니다. 워낙 표시판이 크고 강렬해서 말이죠 ;)


요렇게 건물 앞 유리 쪽이 커다랗게 표시가 되어 있어서, 꽤나 큰줄 알았는데, 막상 들어가면 2층에만 있어 그닥 넓지는 않습니다.
그래도 어느정도는 여유러워요! 입구에 비해 작은 느낌일뿐 ㅋ


요렇게 간판이 보이는군요~
안으로 들어가면!


이렇게 깔끔하게 단체석도 따로 마련되어 있습니다.
위쪽에 COCOCOCOCOCO~ 라고 써있네요. 한국말로 하면 여기여기여기여기여기!! 이런 느낌일라나요? ㅋ

자, 그럼 바로 눈으로 먹어봅시다.~
 
 


    자 그럼, 본격적으로 "카레와 오무"를 눈으로 먹어볼까요?


요건 오복채라고 하는데 카레위에 조금 넣고 먹으면 맛있다고 합니다.
무슨 뜻인가 궁금해서 찾아보니 먹으면 오장에 좋다고 해서 오복채라고 부른다고 하는군요.
재래식 간장에 넣어 숙성시킨 무짱아치라고 합니다 (Naver 지식IN 曰)

전 몇개 그냥 집어먹고 패스~


토비카라라고 써져 있는데 매운맛을 내는 스파이시입니다. 취향에 따라 더 맵게 드시고 싶으시면 훅훅!
살짝 향만 맡고 패스 ㅋ


<로스까스 치즈카레 : 10,900원>

먼저 나온 로스까스 치즈 카레.
말 그대로 로스까스에 카레와 치즈가 적당히 섞여서 나옵니다.
그림 사진이랑은 살짝 다르지만 맛은 꽤나 괜찮았습니다. 요즘 돈까스가 조금 먹고 싶은 마음도 없지 않아 있어서 말이죠 ;)


요렇게 쓱쓱 잘라놓으면 치즈들과 카레와 로스까스가 하나가되어 뒹구는 느낌~
지금보니 또 맛있어 보이는군요 ㅋ
치즈가 돈까스 안에 있는게 아니라 카레와 섞여 겉은 감싸니 또다른 매력!


자자, 배고프실테니 한입 드셔보시죠 ㅎ.
일단 먼저 제가 하나 뺏어먹겠습니다. ~


<버섯크림 오무라이스 : 9,300원>

자, 드디어 제가 주문한 녀석이 나왔네요.
사진 그대로, 맛도 그대로 입니다. ㅎㅎ

오므라이스+카레에 버섯과 크림이 들어갔습니다.
살짝 반대되는 느낌인 카레와 크림이 어우러져 적당한 맛이 번갈아가면서 느껴진다고나 할까요? ㅋ


요렇게 먹다보니 카레의 갈색과 크림의 회색, 그리고 계란의 노랑색, 밥의 흰색이 왠지 정말 마음에 들더라구요.
보기에도 좋고 맛도 최고!
뭐라 표현할 길이 없네 쩝... ㅋ


자자, 요렇게 계란+밥+카레+버섯+크림을 적당히 한입씩 떠먹다보면 순식간에 사라집니다.
혹시 코코이찌방야 오면 요녀석 강추입니다. ;)
가격도 적당히 만원 이하고 말이죠 ㅋ

그럼 기회가 되면 코코이찌방야에서 카레를 적당한 토핑과 함께 즐겨보세요~!
아, 그리고 혹시 10辛 먹어보신분 후기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