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와 철길따라 걷기 연습! 항동 푸른수목원

2022. 1. 12. 09:10잡다한 이야기들/여기저기 떠도는 여행이야기

728x90
반응형

겨울 어느날, 쌀쌀하지만 엄청 추워지기 직전에 이곳 푸른수목원에 다녀왔습니다.

서울 구로구 끝자락에 있는 곳으로 옛 철길을 따라 공원이 조성되어 있다는 것이 특징이고, 큼지막한 저수지와 수목원, 장미원등이 있습니다.

아무래도 철길 때문에 유명한 곳.

 

확실히 봄이나 여름, 가을에는 딱 오기 좋은 곳이지만 겨울에는 딱히 볼거리는 없습니다. 

그냥 쭉 걷기에 좋더라구요. 철길따라서 아이와 걸어볼 수도 있고, 사진도 많이 찍었네요 ㅎㅎ.

커플들끼리도 따뜻한 차한잔 들고, 철길따라 걸으면서 이야기하기 완전 좋은 곳입니다.

 

겨울에는 다행히 사람이 없어서 오히려 좋은 점도 있긴했는데,

땅도 갈고 여기저기 공사중이고, 수목원은 운영을 안하고 있더라구요

 

시설들이 다 깔끔해서 너무 좋았고,

현재 푸른수목원 내에 도서관 건립공사중이더라구요.

대박!! 도서관까지 있으면 진짜 아이들 오기 좋을 것 같더라구요.

요 동네 지도를 보면, 요 푸른 수목원을 중심으로 지은지 얼마 안된 새 아파트들이 포진하고 있는데, 

완전 살기 좋은 동네 같네요~. 특히 아기 키우기에 완전 좋은 동네란 생각이 들었습니다.

 

어르신들한테 들은 이야기인데, 요 항동 이동네도 개발된지 얼마 안되서 예전에는 완전 땡밭이었다고 하네요.

 

푸른수목원이 길쭉한편이라 쭉 걸으면서 새아파트 보는 재미도 있었습니다. ㅎㅎ.

※ 호갱노노 찾아보니 3년차 아파트네요. 너무 깔끔해서 새아파트인줄;;

아파트들 엄청 멋지더라구요 ㅋ

 

공원 끝자락에는 어린이놀이터라고 있는데, 요게 시설들도 깔끔하고 화장실도 엄청 깔끔합니다.

나중에 따뜻할때 아이들와서 놀게하고 싶은데....

문제는 단점이 공원 주차장이랑 엄청 멀어요;;

걍 먼제 아니라 길1개와 천 하나를 건너야해서(총2번) 가는데 오래걸리고 많이 불편합니다 ㅎㅎ.

 

동네 사시는분들은 다 이용할 수 있어서 좋을 듯 ㅋ

 

가운데에는 항동저수지라고 있는데, 생태공원처럼 만들려고 공사중이더라구요.

여기도 저수지따라 한바퀴 걷기에 진짜 좋아보이더군요.

하버라인 2단지, 중흥 S-클래스 아파트들이 공원 한가운데 있는 셈인데, 이런데서 살고 싶더라구요.

초품아가아니라.... 공품아;; ㅋ

굳이 단점이라면 대중교통이용이 어렵다는건데, 뭐 그래도 서울이니깐 ㅎ

※ 호갱노노 보면서 2년전에 살껄.... 이런 생각이 ㅋㅋ

 

입구쪽에는 조그마한 까페도 있어서 커피한잔 들고 공원을 걷기에 딱 좋습니다!!

 

 

주차는 아래 참고!

일반 승용차 기준, 대략 5분에 150원 입니다.

 

항동 푸른수목원 유료주차장 주차요금

항동 푸른수목원이라고 나름 근방에서 괜찮은 수목원이 있습니다. 여기가 엄청 크기보다는 상당히 길쭉한 편으로 다 걷다보면 시간이 진짜 꽤 걸리더라구요. 걷기 좋은 철길로 유명한 곳입니다

shinlucky.tistory.com

 

자, 그럼 사진으로 같이 둘러보시죠~

 

푸른수목원 지도는 요렇습니다. 길쭉하죠~ 처음부터 끝까지 가면 시간은근 걸려요. 철길따라 쭉 이어집니다.
입구쪽에는 요런 가든카페가 있으니 커피한잔 들고가시구요! 쌀쌀한 날씨에는 필수
메뉴는 대략 요렇습니다~ ㅎ
여기는 입구쪽 저수지 앞! 요렇게 나름 잔디밭이 있네요. 아이들 뛰어다니기 좋을 것 같네요. 여기 버들나무가 꽤 이쁩니다. 
요런 저수지가 딱 보입니다 ㅎㅎ. 여기따라 걷는 분들 꽤 있더라구요.
밭갈이 중인 습지원 ㅎㅎ. 겨울이라 썰렁하네요 ㅋ
여기도 썰렁
이것저것 아기자기하게 만들어 놓긴했습니다~
둘러보기 좋게 공사중이더라구요.
구석에 도서관 건립공사중!! 와 여기 완공되면 또 와보고 싶덛라구요.
장미원이라고 있는데, 겨울이라 없음 ㅋ
겨울이라 요렇게 방한?처리 해줬더라구요.
어린이 정원이라고도 있는데,
뭐 별거 없네요 ㅎㅎ. 요 앞에 유치원인가 어린이집인가 있더라구요.
쭈욱 동쪽으로 가다보면 수목원도 나옵니다.
요렇게 있는데, 아쉽게도 안열려있더라구요;;
입구에서 북동쪽으로 쭈욱 돌아서 철길로 내려왔습니다. 
동쪽 끝에는 요렇게 등산로랑 연결되어 있더라구요. 천왕산쪽으로 이어지는 듯. 올라가고 건너가는 사람들 많더군요
원예체험장? 이라고 되어 있는 공원 동쪽 끝! 여기가 제일 이쁘더라구요.
여름에 여기 배경으로 사진찍으면 진짜 이쁠듯. 왼쪽이 철길이에요~
저희 애기 달려오는거 영상이랑 사진좀 많이 남겼네요 ㅎㅎ
야생화원이라고 하는데 겨울일아 휴장 ㅋ
돌고돌아 다시 입구로 왔네요. 저 철길따라 쭈욱 가면, 어린이 놀이터 쪽이 나옵니다! 하지만.. 유모차 때문에 다른 길로 이동. 여기서 아기랑 사진 많이 남겼습니다. ㅎㅎ
정산은 입구에서!! 무인이 아니라 정산원이 계십니다~! 사전 정산은 없고, 여기서 카드나 현금으로 정산!
여기가 공원 입구입니다 ㅎ
철길 자세히 보면 요렇게 앉을 의자도 있어요. 여름에 저기 앉아서 연인끼리 속닥속닥하기 좋을듯 ㅎㅎ
새아파트인줄 알았는데 3년차라니... 엄청 깔끔하더라구요. 건물도 특이해서 멍하니 바라봄 ㅎ
중간에 요런 공간도 있습니다. 뭔가 인라인같은거 타기에 괜찮은 듯 싶어요.
드디어 힘들게 어린이 공원 도착 ㅋ
이것저것 시설도 많고 꽤 넓은 편. 화장실이 깔끔한게 가장 맘에 들더라구요 ㅎ
아기자기한 놀이기구들이!!
나무실로폰이란것도 있네요. 바람에 따랑따랑 소리가 납니다 ㅋ
이곳이 서쪽 철길의 끝~!
뭐 잘 모르지만.... 이렇게 시위도 하더라구요. 뭐 이런건 그렇구나 싶은데, 의자에 인형 앉혀놓은게 좀 흉물.. 무섭더라구요 ㄷㄷ;;